화이자 접종 1시간 만에 하반신 마비가 온 24살 남성…

지난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동생이 화이자 백신 1차 맞고 3주 뒤 하반신 마비가 왔습니다’라는 글이 올라왔습니다..

작성자 A씨에 따르면 “동생이 백신을 맞고 집에서 쉬고 있었는데, 처음에 쥐가 난 것처럼 짜릿하다고 했다. ‘잠시 산책 갔다오면 되겠지,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지겠지’라고 생각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하반신 쪽이 움직이지 않았다. 1시간도 되지 않는 사이에 걸을 수 없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A씨는 이어 “울산의 한 대학병원에 가서 CT촬영을 했지만, 병원에서는 ‘허리에서 뭔가 보이는 게 있는데, 정확히 무엇인지 모르겠다’는 소견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이후 서울에 있는 대학병원까지 가봤으나 ‘정확하게 무엇 때문에 갑자기 마비가 온 지 모르겠다’며 입원을 해 알아보자고 했다고 합니다.

현재 A씨 동생은 입원 후 CT와 MRI를 찍어 봤지만 척추 염증이라는 소견을 받았는데, 이에 A씨는 답답함을 호소했습니다.

Advertisements

A씨는 “의사가 코로나 백신으로 척추염이 생긴 것이 아니라고 했지만, 가족들은 백신 부작용으로 보고 있다. 동생은 백신 접종 전에 건강했고 먹던 약도, 앓고 있던 병도 없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현재 입원한 지 3주째가 되었으며, 열심히 재활운동을 하고 있지만 아직도 걸을 수 없다. 골든타임이 6주에서 9주라고 하는데, 그 사이에 못 움직이면 영원히 움직이지 못한다. 동생이 그전처럼 움직였으면 좋겠다”고 호소했습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