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세청에서 ‘고액체납자’를 찾아가는 모습 ㄷㄷ

미국 국세청 산하 특공대가 고액체납자를 찾아가는 사진

꽤나 자주 일어나는 일이고

한국으로 치면 ‘한국 국세청’ 마크 단 특수부대가

동네에서 작전 펼치는 격임

Advertisements

실제로 미국은 총기소지가 합법인데다가

고액체납이 중범죄랑 연결되는 경우가 많아서

저런 부대가 동원된다고 함

탈세범들이 빌빌거릴 기회를 주지 않고

위와 같이 장비를 착용하고 총 가지고 들이닥쳐서

미체납 분량만큼 가져감

게다가 연방 정부 기관이라서

주정부의 방해를 받지 않고

단독 권한으로 즉결 집행이 가능

또 미국 정부기관 모두가 두려워했던

전설의 마피아 ‘알 카포네’를 잡아서 감옥에 쳐넣은게 국세청임

무려 이 엄청난 놈을 탈세혐의로 잡아 넣음

참고로 강제추징해서 얻은 방탄차를 대통령이 타게되면서

‘미국 대통령의 첫 방탄차’가 되기도 함

1865년부터 2003년까지 138년동안

시크릿서비스(대통령 경호)를 재무부에서 전담하기도 했음

(현재는 국토안보부에서 맡는 중)

미국세청은 재무부 산하 최대 예산을 쓰는 기관으로

그 엄청난 자금력으로 최신 무인공격기인 MQ-9를 운용해 밀수를 감시하기도 함

이쯤되면 재무부의 군대나 다름 없음ㄷㄷ

세금 안 내면 이런 거 타고 옴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