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선 절대 인정받지 못한다는 기네스 기록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한국에선 절대 인정받지 못한다는 기네스 기록’이라는 제목의 글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해당 게시글을 보면 인도 뭄바이의 주식중개인 치란탄 파트나익은 40시간 20분 동안 계속해서 게임을 즐겨 기세스 세계기록 공인을 받았는데요.

그가 했던 게임은 록스타의 히트작이었던 GTA4였습니다.

원래 기네스 측에서는 1시간에 10분씩 휴식하면서 게임하는 룰을 제시했지만 그는 이틀 동안 4회만 쉬면서 이 기록을 세웠다고 하네요.

종전 기록은 미국인이 세웠던 28시간 1분이라고 하는데요.

기네스 신기록을 달성한 파트나익은 “나는 게임하는 것이 즐겁다. 오래해도 재미있어서 절대 지치지 않는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Advertisements

또 “기네스 기록을 위해 달리기와 운동 등 체력 단련을 꾸준히 했다. 커피를 마시고 게임을 하며 대추야자를 먹으면 정신도 멀쩡하고 몸도 괜찮다”며 비결을 말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이를 본 국내 누리꾼들은 “우리나라 사람들이면 40시간 충분히 넘을 거 같은데…”, “PC방 가면 기네스 신기록 보유자 많을 걸..?”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