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언증인줄 알았던 연예인들의 역대급 사연들

#1. 박세준 “사자한테 긁힌 상처자국이 있다”

Advertisements

#2. 이덕화 “낚시하다 상어도 잡아봤다”

#3. “사람만한 새가 있다”

#4. “서울시내에서 코끼리를 봤는데, 삼겹살 집에 들어갔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