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위 0.001%를 위한 블랙카드로 소액결제를 하면 벌어지는 일

일명 블랙카드라고 불리는 아메리칸 엑스프레스사의 리볼빙 신용카드.
상위 0.001%의 카드인 블랙카드는 1999년에 처음 발행되었는데, 실물을 본 적이 있는 사람도 드물다는 전설의 카드다.

카드 등급이 블루, 그린, 골드, 플래티넘, 센추리온(블랙)이 있기에 로마 제국 군인의 얼굴만 보고 아무나 다 가지고있네! 라고 오해하는 사람도 간혹 있다.

1. 세계 주요 대도시에서 쇼핑을 할 경우 쇼핑 도우미 대절

2. 세계 최상위급 여행사 및 관광 안내원 대절

3. 주요 콘서트, 스포츠 이벤트가 열리면 VIP석 예약 대기
(다른 사람이 예약을 걸어도 이 카드 회원이 예선 우선권을 가짐)

4. 세계 유명 상점에서 개인 쇼핑 서비스 제공
(구찌나 에스카다 등 세계적인 명품업체 샵에 미리 전화를 하면 혼자 전세내서 쇼핑가능)

5. 세계 유명 고급 호텔 투숙시 빠른 체크인 & 늦은 체크아웃 가능, 객실 업그레이드, 무료 아침식사, 백달러 쿠폰 제공혜택이 있는 카드이다.

Advertisements

대표적인 소유자를 말하자면
빌게이츠, 도널드 트럼프, 노엘 갤러거,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JAY-Z, 비욘세 등등이 있다.

이런 블랙카드를 소지하고 있는 사람 중, 일본 미용성형계의 1인자로 이름을 날리는 타카스 클리닉의 원잔 타카스 카츠야가 소액결제를 하다 겪은 재밌는 일화가 있다.
그는 지난해 포켓몬고 열풍이 불었을 때, 포켓몬고에 한창 빠져서 희귀 포켓몬을 잡아 SNS에 자랑하기도 했다.

그는 희귀 포켓몬 등을 잡기 위해 게임에 도움을 주는 유료 아이템을 결제해서 게임을 즐기고 있는데, 아메리칸 엑스프레스사에서 문자 한 통을 받는다.

아멕스 : “블랙카드 부정사용으로 의심되어 카드 사용이 정지되었습니다”
당황한 타카스는 전담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방금 카드를 사용했는데, 왜 부정사용이냐”고 물었는데, 알고보니 포켓몬고에서 몇 만원 정도 소소하게 결제한 것이 문제였던 것이다.

타카스 전담 담당자는 타카스의 카드가 평소 씀씀이와는 다르게 몇 만원정도의 소액 결제가 이루어지자 타카스가 카드를 분실하거나 도난당해서 다른 사람이 부정 사용한 것이 아닌가!?라고 의심해 카드 이용 정지를 결정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아멕스 최고 등급인 블랙카드는 수천만 원 단위로 사용되기 때문에..)

타카스의 해명을 들은 전담 담당자는 즉시 카드 정지를 풀어주고, 지금과 같은 일이 일어난 것에 사과문을 올렸으며, 다음에는 조심하겠다고 말했다.
이 사건은 일본에서도 황당한 해프닝으로 화제가 됐었는데, 이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하긴 블랙카드 소지자한테 5만원은 소액도 아니겠지” “전담 담당자가 그래도 잘했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타카스가 포켓몬고에 빠졌을 때, 걸어 다니기가 힘들어서 구매했다는 거대 삼륜차

답글 남기기